오늘 15
어제 20
총방문자 67302
 
 

영화 [건국전쟁] 80만 돌파…이승만 공과 재평가 점화
작성일 : 2024/02/23 12:04 / 조회 : 35 / 추천 : 0
앵커


이승만 전 대통령의 항일투쟁과 대한민국 건국 과정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`건국전쟁`이 개봉 3주 만에 관람객 8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.

상업적 흥행을 위해서 극적인 각색을 하거나 유명 배우가 출연한 것도 아닌 다큐멘터리 영화로는 이례적인 관심과 흥행인데, 역사적 사회적 논쟁도 시작됐습니다.

김용준 기자가 보도합니다.

리포트


["경상남도 마산시의 3·15 부정선거 규탄 데모를 필두로 해서..."]

이 전 대통령의 하야를 촉발했던 3.15 부정선거는 본인의 네 번째 당선을 위한 일이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

하지만 영화 `건국전쟁`의 시각은 달랐습니다.

당시 야당 대통령 후보 조병옥이 선거 직전 숨져 단독 후보인 이 대통령의 당선이 확정된 상태에서, 부통령을 여당 후보로 당선시키기 위해 참모들이 주도한 부정선거로 규정했습니다.

[마이클 리/전 미국 CIA 요원/영화 `건국전쟁` 중 : "(부통령 후보로 야당의) 장면이 당선될 가능성이 커서 자유당이 이기붕을 부통령에 당선시키기 위해서 3·15 부정선거가 있었던 거야."]

이 영화는 6·25전쟁 때 북한군의 남하 속도를 늦추기 위해 한강 다리를 폭파한 건 사실이지만, 민간인 피해는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.

폭파 전 경찰이 민간인 통행을 막고 다리 옆에 부교를 가설해 건너도록 했다며 근거 사진을 제시했습니다.

이 대통령의 도망 논란에 대해서도 적극 목소리를 냈습니다.

만일 이 대통령이 서울에 남았다면 한반도는 전쟁 초기, 북한의 수중으로 넘어갔을 거라면서 이 대통령은 한반도를 떠나 망명 정부를 세우라는 미국의 제안마저 거부하며 국토를 사수했다고 주장했습니다.

[이은혜/중학교 3학년 : "(영화를 보고) 민주주의와 정의를 추구했던 사람이지만 그 사람의 행적 하나 가지고 왜곡해서 독재자로 폄훼했다는 것을 알게 됐어요."]

이 영화는 특히 김구 선생과 주한 중국 공사 사이 비밀 대화록을 근거로 김구 선생이 북한의 군사력과 경제력, 배후에 있는 소련과 중공을 두려워해 정부 수립에 반대했다고 주장했습니다.

[김덕영/영화 `건국전쟁` 감독 : "(김구 선생이) `이미 북한은 전쟁준비가 완벽하게 돼 있다. 결국은 통일이 돼도 김일성을 중심으로 통일될 것이다. 그런데 내가 왜 이승만 정부에 협조해야 하느냐` 그 기록에 그렇게 나와요."]

김구 선생 후손이자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김용만 이사는 "김구 선생이 마치 북한의 편에 서서 이승만을 비하하는 듯이 해당 문서 원문을 의역한 것"이라며 "이승만-김구의 대립 구조 형성을 위해 만들어낸 일방적 해석"이라고 반박했습니다.

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`건국전쟁`은 이승만 전 대통령의 공과 과에 대한 재평가가 필요하다는 화두를 던지면서 논란과 함께 진영간 공방에 불을 붙였습니다.

KBS 뉴스 김용준입니다.

촬영기자:왕인흡 연봉석/영상편집:김근환/그래픽:박미주

 

인쇄 추천



 
  RSS
 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
  이승만 기념관, 4·19 주역도 박정희·YS·DJ 아...   대한민국사랑회 12/05 10:52 58 0
  [미래한국-김길자회장 기고글] 대한민국은 건국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8/06 14:27 1104 104
  김길자 회장, 제1회 [애국인상] 수상   대한민국사랑회 07/01 15:50 812 102
  <2014.1.28> 조선일보 김길자회장 인터뷰 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2/24 12:26 655 130
  건국 다큐영상물 "대한민국의 위대한 기적의 시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2/05 13:26 666 136
  1825 1919년 이승만의 "독립전쟁", 뉴욕타임스에 코리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57 11 0
  1824 신철식 전 이승만기념사업회장, 이승만 탄생 기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52 17 0
  1823 홍준표 “이승만·박정희 기념 사업, 왜 좌파들 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49 13 0
  1822 "살인범"이라며 통역 거부한 이승만?… 116년 만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44 18 0
  1821 [최선생의 교단일기] 건국대통령 이승만은 위대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42 14 0
  1820 北 전차 청량리 진입 후 이승만, 서울 떠날 결심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41 6 0
  1819 [30대 청년 기고] 나는 비겁했다 ··· 이제는 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37 5 0
  1818 [류석춘 칼럼] “이승만이 정말 민간인 피난 중...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34 5 0
  1817 [기고] 건국전쟁, 200만을 향해 계속 앞으로!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32 4 0
  1816 2024년 3월 결산서   대한민국사랑회 04/08 15:29 5 0
 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10        
 
 
 
 
 
주소 : (우110-872) 서울 종로구 내수동 72번지 경희궁의 아침 오피스텔 3-532호
전화 : 02-738-1794~5 팩스 : 02-738- 1796 e-mail : manager@loverokorea.org
Coptright 2008 대한민국사랑회. ALL Rights Reserved.